스티브 맥퀸

스티브 맥퀸(Steve
McQueen)은 미국 영화계의
가장 위대한 전설 중의 하나가
되었지만, 어린 시절에는
희망이 거의 없었습니다.
"제가 배우가 되지 않았더라면,
불량배가 되었을지도
모릅니다"라고 말했던 이
남자는 권위에 도전하는
강인하고 자립심이 강한
아이였습니다. 십대에는
문제아 수용 시설에
들락거리기도 했습니다.
당시에는 도망가고 싶었지만,
훗날 맥퀸은 자신이 올바르게
자랄 수 있도록 도와준 이
시설을 위해서 장기 후원자가
되기도 했습니다.