후안 마누엘 판지오

극적인 죽음과의 직면,
카스트로 혁명군에 의한 납치,
그리고 자동차 경주에서 남긴
공전의 업적 등 "엘
마에스트로"라는 별명을 가진
후안 마누엘 판지오
(Juan Manuel Fangio)의
인생은 파란의 역사 그
자체입니다.